질병을 치유하는 훔사운드

by 코스모스 posted Mar 18, 201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훔은 산스크리트어에서 왔다고 합니다.

훔은 입을 벌리고 낼 수 없는 소리입니다

한번 해 보세요!

 

*'훔'은 모든 소리를 머금고 있는 소리(embracing sound)입니다.

이 훔을 인도의 베다 문학, 만트라 문화에서는 '서훔(so'hum)이라고 해서 우주적 만트라, 우주적 에너지의 본래 소리라고 합니다.

'서훔'이란 모든 생명이 본래 호흡하는 소리입니다. 이것은 자연의 소리입니다.

숨을 들이마실 때 '서오오'하면서 숨을 들이마십니다.

자연적으로 그런 소리가 납니다.

그리고 내뱉을 땐, '후우움'합니다

들이마실 때 '서', 내쉬는 소리 '훔', 그러니까 우주 자연의 호흡의 소리, 생명의 소리를 '서훔'이라고 합니다

인도나 서양 사람들이 그렇게 말합니다.

 

*또 '훔'에 대해 지금도 동서양 사람들은 이런 얘기를 하고 있습니다.

우리가 어떤 일을 하다가 일이 뜻대로 잘 안되면 의식이 집중되어 '훔~'하는데, 이것은 저절로 각성되어 나오는 자연의 소리라고.

오쇼같은 사람은 '훔'소리에 대해 이런 재미있는 죠크를 한적이 있죠

"그대가 망치를 들고, 땅 치다가 잘 안들어가면 '훔'한다"고.

훔은 그렇게 우리 일상 생활에서 자주 들을 수 있는 생명의 근원소리입니다.

'옴마니반메훔'할때 '옴'을 종자소리(seed mantra)라고 합니다

생명의 어떤 에너지를 응축하고 있는 소리, 그걸 종자 만트라, 비자 만트라라고 합니다

그런데 이 종자 만트라는 여러개가 있습니다.

'옴'도 있고 '훔'도 있고 '가야트리'란 것도 있고.

그런데 산스크리트어를 해독못하는 사람들이 '옴'이 전부인줄 알았기 때문에 그동안 동서양에서 '옴'중심으로 수행을 해 왔다는 비판이 있습니다.

팬디트 라즈마니 티구나이트가 그것을 지적하고 있죠.

 

질병을 치유하는 ‘훔’ 사운드


 미국 캘리포니아 주립대학(UCLA)이나 스탠포드(Stanford)대학에서는 소리가 인체의 질병치료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많은 연구를 하고 있다.
 
 인도출신의 하버드대 의학박사이며, 1900년대 대체의학의 황제라 불리우며 『양자 치료법』, 『사람은 늙지 않는다』 등의 책을 썼던 디팍 초프라(Deepak Chopra)는 이렇게 말하고 있다.
 
 
“‘훔’이라는 소리는 병치유에 탁월한 효과를 발휘한다. ‘훔’이란 ‘홀리스틱 사운드’(holistic sound, 인간 몸속의 생명을 통일적으로 치유하는 소리)이다. ‘훔’은 인체의 모든 세포를 동시에 진동하게 한다.
 영국의 한 과학자의 연구결과에 따르면 ‘시험관에 암세포를 넣어 ‘훔’ 소리를 쏘아준 결과 암세포는 진동 후에 터져버렸고, 인체의 보통 세포를 시험관에 넣고 훔’소리를 쏘아주었더니 더욱더 건강하게 잘 자랐다.’”
 
 

*'훔'은 모든 소리를 머금고 있는 소리입니다.

소리의 열매입니다

이것은 치유의 소리이며, 깨달음의 소리랍니다.